디지털타임스

 


신한카드 문동권, 청년층 유치·자동차 할부 등 논의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영업 수익 창출 확대 방안 논의
자동차 할부금융·생활밀착형 사업 추진
신한카드는 지난 19일 서울 중구 신한카드 본사에서 '1분기 경영성과 점검 회의'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지난 1분기 경영 성과를 돌아보고, 급변하는 경영 환경을 돌파하기 위한 주요 전략 과제 및 이슈를 점검했다. 전사 임원 및 부서장들은 한자리에 모여 △페이먼트(payment) 시장 1등 지위 공고화 △사업별 수익 창출 확대 방안 모색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AI) 역량 활용 통한 신규 사업 발굴·추진 등을 주요 안건으로 상정하고, 세부 실행 방안을 논의했다.

우선 최근 회원수 50만명을 돌파한 '쏠(SOL)트래블 체크카드'를 기반으로 미래 고객 확보 및 해외 결제 시장 공략을 강화할 계획이다.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청년층을 회원으로 유치하고, 이들을 '평생 고객'으로 이끌어 갈 수 있도록 청년부터 시니어까지 고객 라이프 사이클에 맞춘 신상품을 개발할 예정이다. 신한카드는 또 새롭게 부상하는 수요를 파악해 선제적으로 시장을 공략할 방침이다.

자동차 할부 사업에서 전략적 상품 운영을 통한 수익성 극대화도 추진한다. 지역경제와 상생하는 생활밀착형 사업을 추진하고 빅데이터 역량을 바탕으로 다양한 데이터 결합 상품을 개발, 데이터를 통한 부가가치 창출을 적극적으로 모색할 계획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최근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내부통제와 관련된 내용을 공유했다. 특히, 금융소비자보호법 상 불공정 영업행위 금지와 정보보호 중점 관리 영역에 대한 사례를 공유하는 등 관련 의지를 다지기도 했다.

문동권(사진) 신한카드 사장은 이날 총평을 통해 지난 1분기 성과를 치하하고, 2분기 실적 달성을 위해 필요한 사항을 당부했다. 문 사장은 "리더로서 조직을 이끌어가는 것에 대해 주의해야 한다"며 "새롭게 도입되는 법률 및 제도 준수를 위해 전사적으로 관련 영역에 대한 사전 점검과 정비를 진행해 철저한 내부통제 관리 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신한카드 문동권, 청년층 유치·자동차 할부 등 논의
문동권 신한카드 사장이 지난 19일 서울 중구 신한카드 본사에서 열린 '2024년 1분기 경영성과점검회의'에서 임원 및 부서장들에게 당부의 말을 전하고 있다. <신한카드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