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개인정보위-KISA, SK쉴더스 `캡스홈 이너가드`에 pbD 시범 인증 부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개인정보 수집 기기 안정성 강화
개인정보위-KISA, SK쉴더스 `캡스홈 이너가드`에 pbD 시범 인증 부여
개인정보보호위원회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SK쉴더스의 '캡스홈 이너가드'에 pbD(개인정보보호 중심 설계) 시범 인증을 부여한다.

pbD는 제품 또는 서비스의 기획, 제조, 폐기 등 전 과정에서 개인정보보호 요소를 충분히 고려해 개인정보 침해를 사전에 예방하는 설계 개념이다. 이번 PbD 인증은 국민 일상 속에서 활용되는 다양한 개인정보 수집 기기의 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 첫 인증 사례다.

두 기관은 작년 4월 인증대상 제품 4개를 선정한 후 평가·시험, 취약점 발견 시 보완조치 이행 등을 거쳐 인증기준을 모두 충족한 SK쉴더스 '캡스홈 이너가드'에 인증을 부여하기로 했다. 보완이 필요한 미루시스팀즈 '개인영상정보 비식별화 시스템'은 보완조치가 완료되는 대로 인증을 부여할 계획이다.


향후 개인정보위는 pbD 인증제 시범운영으로 개인정보 보호를 중시하는 제품이 시장에서 경쟁력을 인정받고 소비자 신뢰와 선택을 확보하는 선순환 구조가 마련되도록 세부적인 인증절차와 기준을 보완할 예정이다. 또 올해 카메라가 탑재된 로봇청소기 등 스마트 가전을 중심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올해 시범인증 참여를 희망하는 사업자는 24일부터 5월 17일까지 전자우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양청삼 개인정보위 개인정보정책국장은 "PbD 인증 제품은 개인정보 보호안전성 및 개인정보 보호 기능을 검증한 제품으로, 국민은 일상생활에서 PbD 인증 제품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김영욱기자 wook95@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