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한화에어로, 주가 3.5% 상승…실적개선 전망·중동긴장 고조 영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주가가 19일 나온 실적 개선 전망에다 고조되는 중동의 지정학적 긴장까지 더해지며 상승했다.

이날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전장 대비 3.54% 오른 23만4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에는 전장 대비 6.4% 오른 24만500원까지 뛰기도 했다.

이날 한국투자증권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인적 분할로 본업인 방산에 집중할 수 있을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20만원에서 25만8000원으로 29% 상향 조정했다.

장남현 연구원은 "인적 분할을 통해 방산 본업에 집중할 수 있는 편안한 투자 환경이 마련될 것"이라며 "또한 연내 폴란드 천무 추가 계약 및 루마니아 수출 계약 체결이 기대되고, 지정학적 리스크에 의한 무기체계 초과 수요 국면이 유지되며 수출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에 따라 내년과 2026년 영업이익을 각각 11.6%, 12.0% 높게 조정했다.

아울러 장중 이스라엘이 이란에 대한 보복 공습을 단행하면서 수혜 기대감에 방산주 전반에 대한 투자 심리가 개선된 점도 영향을 미쳤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한화에어로, 주가 3.5% 상승…실적개선 전망·중동긴장 고조 영향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로고.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홈페이지 캡쳐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