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원자력·방사선 안전, 체험해 볼까"…증강현실 등 다양한 콘텐츠 전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중앙과학관, '원자력·방사선 안전 체험관' 개소
어린이, 청소년 대상..영상, 게임 등 4개 공간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은 19일 대전 유성구 국립중앙과학관에 '원자력·방사선 안전 체험관'을 개소했다고 밝혔다.

체험관은 최근 소형모듈원자로(SMR), 우주방사선 등 원자력과 방사선 안전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조성됐으며, 원자로 이뤄진 세상과 원자력 줌인, 일상으로 온 방사선, 미래 에너지&게임 등 총 4개 공간으로 꾸며졌다. 어린이와 청소년 눈높이에 맞춰 RFID 칩과 트랙볼 등 행동 유도 아이템을 통한 전시체험 요소와 감각적 디자인·그래픽을 적용해 체험관을 구성했다.

관람객들은 영상과 증강현실, 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원자력과 방사선 안전을 몰입감 있게 체험할 수 있다.

김석철 KINS 원장은 "어린이와 청소년을 대상으로 원자력·방사선 안전에 대한 국민적 이해도와 신뢰를 높이는 체험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원자력·방사선 안전, 체험해 볼까"…증강현실 등 다양한 콘텐츠 전시
김석철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 원장(왼쪽)과 권현준 국립중앙과학관장 직무대리는 19일 국립중앙과학관 내 과학기술관에서 '원자력·방사선 안전 체험관' 개소식을 가졌다.

KINS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