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CJ ENM, 美 빌보드와 K팝 글로벌 확산 나선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CJ ENM, 美 빌보드와 K팝 글로벌 확산 나선다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CJ ENM 제공

CJ ENM이 미국 빌보드와 K팝 대중화에 나선다.

CJ ENM은 빌보드 본사 및 빌보드 코리아와 K팝 산업의 글로벌 영향력 확대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K팝의 글로벌 영향력 확산 및 대중화에 기여하기 위한 다양한 협력 관계를 구축키로 했다.

CJ ENM은 지난 2009년 최초 아시아 음악 시상식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를 론칭한 데 이어 지난 2022년에는 'MAMA 어워즈'로 리브랜딩을 단행했다. 이와 함께 엠카운트다운 뮤직 차트쇼와 'KCON' 등을 통해 글로벌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빌보드 코리아는 전 세계 대중음악 산업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미국 음악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브랜드 빌보드의 한국 지사다. 오는 6월 창간호 '빌보드K Vol.1' 발행과 함께 한국에 공식 론칭한다.

빌보드 코리아는 한국 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 K팝의 최신 소식과 트렌드를 알릴 수 있는 글로벌 창구로 역할을 수행한다. 특히 빌보드 본사와의 협업을 통해 K팝 스타의 디지털 화보를 발행하고 양질의 공연을 기획하는 등 K팝의 세계화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마이크 반 빌보드 사장은 "세계 각국의 실력 있는 아티스트들을 발굴하는 등 향후 양사가 보여줄 다양한 파트너십에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신형관 CJ ENM 음악콘텐츠본부장은 "오랜 기간 대중음악 산업을 견인해 왔던 CJ ENM의 사명감으로 양사가 K팝의 글로벌화에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