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지오영그룹, 물류사업 호조에 작년 매출 4조4386억 `최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의약품 유통기업 지오영그룹은 작년 매출이 재작년보다 5% 성장한 연결 기준 4조4386억원을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14% 성장한 869억원을 기록했다.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창사 이래 최대치다.

지오영 개별 기준으로는 매출액 3조63억원과 영업이익 672억원이었다. 이 회사는 주력 사업인 의약품 유통 분야에서 고부가가치 의약품뿐 아니라 임상용 의약품, 희귀 필수의약품, 동물 백신 등으로 영역을 확장한 점을 주된 매출 성장 요인으로 꼽았다.

또 병원 구매대행 부문 자회사 케어캠프, 약국 IT 사업 부문 자회사 크레소티, 병원 IT 사업 부문 자회사 포씨게이트와 엔에스스마트가 고르게 성장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조선혜 회장은 "본업인 유통 사업에서 고객과 신뢰를 더욱 강화하는 동시에, 신규 고부가 사업 확대 및 수익 구조 다변화 등을 통해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오영은 늘어나는 유통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인천에 '뉴 허브 센터'를 건설 중이다. 올해 3분기부터 정식 가동에 들어간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지오영그룹, 물류사업 호조에 작년 매출 4조4386억 `최대`
지오영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