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이스라엘, 이란공격 美에 사전 통보…美, 지지·개입 안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이스라엘이 이란 본토에 대한 보복 공격 전에 미국에 통보했으나 미국은 이를 지지하지 않았다고 미국 언론이 정부 관계자 등을 인용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한 정통한 소식통은 이스라엘이 이란에 대한 공격 전에 미국에 이번 공격에 대해 사전 통보했으며, 미국은 이란에서 벌어진 이스라엘의 공격에 개입되지 않았다고 확인했다고 NBC 방송이 보도했다.

다른 정부 고위 관계자는 CNN 방송에 이스라엘이 이날 미국에 "수일 내 이란을 상대로 보복하겠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우리는 그 대응을 지지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 군 소식통은 폭스뉴스에 이스라엘의 공격이 제한적이었다고 전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이란의 이스라엘 공격 직후인 지난 13일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와 별도로 통화를 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당시 미국은 이란에 대한 이스라엘의 어떤 반격도 반대하며 어떤 작전에도 참여하지 않고 지원하지 않겠다고 말했다고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 등이 당시 보도했다.

이는 이스라엘이 보복 대응에 나설 경우 중동에서의 전쟁이 확대될 가능성을 우려한 데 따른 것이다.

다만 미국은 이스라엘의 공격을 만류하면서도 이스라엘이 공격을 받을 경우 이스라엘을 방어하겠다는 입장을 밝혀 왔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스라엘의 이란에 대한 보복 공격과 관련, 이스라엘 지도자들에게 "이스라엘을 방어하겠다는 미국의 약속은 철통같지만, 미국은 대(對)이란 공격작전에 참여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NBC 방송이 정부 고위 당국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이스라엘, 이란공격 美에 사전 통보…美, 지지·개입 안해"
바이든 미국 대통령.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