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DB손보, 중기부와 맞손… 기술보호 정책보험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해외 가입 시 정부서 총 80% 보험료 지원
국내는 총 70% 이상
DB손해보험은 지난달 15일부터 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중소기업의 기술 분쟁 시 발생하는 법률 소요 비용을 보험을 통해 보상받는 '중소기업 기술보호 정책보험'(이하 정책보험)에 대한 가입 지원을 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정책보험은 중소기업이 보유한 특허를 비롯한 주요 기술과 관련된 예상치 못한 분쟁을 사전에 대비하고, 분쟁이 발생한 경우 변호사선임비 등의 법률 분쟁 대응 비용을 보험금을 통해 보상받을 수 있도록 개발한 중소기업 전용 상품이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도입된 해외 정책보험은 해외에 출원한 특허에 대한 법률 분쟁 대응 비용을 최대 2억원까지 보험금을 통해 보상받을 수 있다.

해외 정책보험을 가입한 중소기업은 납입한 총 보험료의 80%를 정부에서 지원받을 수 있다. 국내 정책보험을 가입한 경우에는 총 보험료의 70% 이상을 정부에서 지원한다.

DB손보 관계자는 "앞으로도 정부가 추진하는 중소기업 기술보호 지원 체계 마련에 다양한 방면으로 협업할 계획"이라며 "중소기업의 기술을 보호할 수 있는 다양한 보험 상품이 제공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임성원기자 sone@dt.co.kr

DB손보, 중기부와 맞손… 기술보호 정책보험 지원
DB손해보험이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 기술보호 정책보험'에 대한 가입 지원을 하고 있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