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HD현대오일뱅크, 연산 13만톤 바이오 디젤 전용공장 가동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HD현대오일뱅크는 연산 13만톤 규모의 바이오 디젤 전용 공장을 상업 가동 하고 본격 생산에 돌입했다고 18일 밝혔다.

대산공장 내 1만2000평 규모의 바이오 디젤 공장에서 생산되는 바이오 디젤은 동·식물성 기름 등을 원료로 생산되는 연료다. 석유 기반 연료와 성상이 유사하고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크다. 국내에서는 현재 4%인 의무 혼합 비율이 2030년에는 8% 수준까지 높아질 예정이다.

이번에 준공된 HD현대오일뱅크의 바이오 디젤 공장은 국내 최초로 초임계 공정이 도입됐다. 초임계 공정은 기존 공장과 달리 고온·고압 조건에서 촉매 없이 제품을 생산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식용 원료인 대두유와 팜유는 물론 팜 잔사유와 같이 산도가 높아 처리가 까다로운 비식용 원료도 투입 가능해 기존 공법 대비 식량 자원 의존도를 낮출 수 있다.

HD현대오일뱅크는 안정적인 원료 공급망 확보를 위해 롯데웰푸드와 협력한다. HD현대오일뱅크는 롯데웰푸드로부터 폐식용유 등의 바이오 디젤 원료를 공급 받고 이를 기반으로 생산한 바이오 디젤 제품은 롯데그룹 계열사의 운송용 트럭 등에 다시 공급할 예정이다.


주영민 HD현대오일뱅크 대표는 "바이오 디젤 공장 준공을 시작으로 바이오 항공유, 선박유 생산의 초석을 다졌다"며 "향후 해외 바이오 디젤 수출 사업 등 친환경 종합 에너지 기업으로의 전환을 본격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HD현대오일뱅크, 연산 13만톤 바이오 디젤 전용공장 가동
HD현대오일뱅크와 롯데웰푸드의 바이오 디젤 폐자원 순환 경제. HD현대오일뱅크 제공.

HD현대오일뱅크, 연산 13만톤 바이오 디젤 전용공장 가동
HD현대오일뱅크의 국내 최초 초임계 공법 바이오 디젤 공장 전경. HD현대오일뱅크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