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풀무원, 헬스케어 식품 표시 검토 자동화 도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풀무원은 헬스케어를 목적으로 하는 제품의 영양정보 등 표시 관리를 자동화한 '풀무원 헬스케어 식품 맞춤 법규 검토 자동화 지원 시스템'을 자체 개발해 도입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헬스케어 식품(건강기능식품, 특수영양식품, 특수의료용도식품)에 기재된 세부 표시 사항을 식품의약품안전처의 법적 기준에 맞춰 비교 검증해 주는 자동 관리체계다.

주요 기능으로는 건강기능식품 법적 표시 사항 자동완성, 특수유형에 따른 법적 규격 충족 여부 검증, 연령별 섭취 기준치 비율 계산, 마케팅 소구 포인트 제안 등이다.

회사측은 앞으로 헬스케어 식품에 대해 더욱 정확하고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고 소비자 신뢰 형성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풀무원 관계자는 "헬스케어 시장이 급성장하는 추세에 따라 도입한 '풀무원 헬스케어 식품 맞춤 법규 검토 자동화 지원 시스템'으로 소비자에게 헬스케어 제품 정보를 정확하고 간편하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풀무원은 앞으로도 다양한 법규 시스템을 마련해 고객이 더욱 믿고 자사 제품을 접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풀무원, 헬스케어 식품 표시 검토 자동화 도입
풀무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