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 ‘총선 참패’ 與, 결국 비대위 체제로…윤재옥 “전대 열기 위해 비대위 구성”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속보] ‘총선 참패’ 與, 결국 비대위 체제로…윤재옥 “전대 열기 위해 비대위 구성”
<디지털타임스 DB>

국민의힘이 4·10 국회의원 총선거 참패 후속 조치로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비대위 기간 당은 전당대회 개최 시기 및 방법 등을 결정하고 새 지도부를 선출하는 수순을 밟을 것으로 예상된다.

윤재옥 원내대표 겸 당대표 권한대행은 15일 오전 여의도 국회에서 4선 이상 당선인 간담회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전당대회를 하려면 당헌·당규상 비대위를 거쳐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윤 권한대행은 "최고위원회가 있는 상태이면 비대위를 거칠 필요가 없는데, 지금 최고위가 없고 전당대회를 하기 위해선 실무적인 절차를 진행하는 데 비대위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오늘 중진 의원들이 한 말들을 참고해 내일 당선자 총회를 통해 최종적으로 방향을 정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총선 패배 원인을 두고 당 내에서 여러 의견이 나오는 것과 관련해선 "원인 분석을 적절한 시기에 할 것으로 생각한다"는 답을 내놨다.
권준영기자 kjykjy@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