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차, 어린이 통학차량 무상점검 진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현대자동차가 봄철을 맞아 안전한 통학환경 조성을 위해 '어린이 통학차량 무상점검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내달 7일부터 31일까지 진행되며, 전국에 있는 유치원과 초등학교에서 통학차량으로 운영 중인 스타리아와 스타렉스, 중·대형 상용버스(카운티·유니버스) 등이 대상이다.

현대차는 무상점검 캠페인을 통해 타이어공기압 등 차량 전반을 점검해주는 '차량 진단 점검'과 와이퍼·냉각수 및 각종 오일류 등 일반 소모품을 교체해 주는 '소모품 교환·보충 서비스', 실내 항균 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한다.

서비스를 희망하는 고객은 이날부터 이달 22일까지 현대차 공식 홈페이지에서 원하는 일정과 장소를 선택, 선착순으로 예약을 신청하면 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어린이들의 보다 안전한 등하원을 위해 해당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어린이 통학차량의 안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주희기자 ju2@dt.co.kr

현대차, 어린이 통학차량 무상점검 진행
현대차 어린이 전용 통학 차량인 스타리아 '킨더(Kinder)' 이미지. 현대차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