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대웅제약, 국산 당뇨신약 엔블로 멕시코 품목허가 신청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대웅제약이 중남미 최대 시장 중 하나인 멕시코에 당뇨병 치료 신약 엔블로의 품목허가서(NDA)를 제출했다고 15일 밝혔다.

대웅제약은 2025년 안에 엔블로를 멕시코에 정식 발매할 계획이다. 대웅제약은 지난해 멕시코의 대표제약사 목샤8과 엔블로 수출계약을 맺었다. 이번 품목허가신청서 제출은 그 후속 절차다. 대웅제약은 이번 멕시코 품목허가신청서 제출이 국내 임상 자료를 근거로 해 현지 별도 임상 없이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엔블로는 대웅제약이 국내 제약사 중 처음으로 개발한 SGLT-2(나트륨-포도당 공동수송체 2) 억제제 계열의 당뇨병 치료제다. 기존 SGLT-2 억제제 30분의 1 정도인 0.3mg만으로 약효를 낸다. 세계 SGLT-2 억제제 시장 규모는 36조원에 이른다. 국내에서는 지난해 5월 출시됐다.

박성수 대웅제약 대표는 "세계 당뇨병 시장에서 SGLT-2 억제제가 빠르게 성장하는 상황에서 이번 멕시코 품목허가신청은 의미가 있다"며 "엔블로가 멕시코뿐 아니라 브라질 등 중남미 시장 전역으로 뻗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민성기자 kms@dt.co.kr
대웅제약, 국산 당뇨신약 엔블로 멕시코 품목허가 신청
당뇨병 치료 신약 엔블로정. 대웅제약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