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행안부, 내달 16일까지 `고향올래` 사업 공모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두 지역 살이·워케이션·은퇴자마을 등 5개 분야
행안부, 내달 16일까지 `고향올래` 사업 공모
행정안전부 현판. <이민우 기자>

행정안전부는 지역경제의 활력을 높이기 위한 '고향올래(GO鄕All來)' 사업을 내달 16일까지 공모한다고 14일 밝혔다.

'고향올래'는 지방자치단체가 두 지역 살이·은퇴자마을 등 여러 형태의 사업을 추진해 정주 인구가 아닌 체류형 생활인구를 확보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지방비를 포함해 총 200억원 규모(지방비 50%)로 진행된다. 1곳당 특별교부세 기준 최대 1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공모 분야는 두지역 살이, 로컬유학, 로컬벤처, 워케이션(workation), 은퇴자마을 등 총 5개다.

사업의 세부 분야를 복수로 연계하거나 다른 공모사업 등과 연계하는 경우 평가에 반영해 사업의 시너지효과를 높일 예정이다.

공모 대상은 전국의 모든 광역·기초 지자체가 대상이다. 그러나 수도권은 행안부 장관이 지정·고시한 인구감소지역 및 인구감소 관심 지역에 포함된 지자체만 참여할 수 있다.

행안부는 6월 중 최종 지자체를 확정한 후 하반기부터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행안부는 지난해 고향올래 사업을 통해 총 21곳을 선정, 지방비 포함 250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고기동 행안부 차관은 "고향올래 사업이 생활인구 유입의 마중물이 돼 지역이 활력을 되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지역 경제 활성화의 성공 모델로 안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민우기자 mw38@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