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에코프로, 청주시에 1000만원 기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청주에 본사를 둔 이차전지업체 에코프로는 8일 주거 취약계층의 재래식 화장실 개선 사업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청주시에 1000만원을 기탁했다.

기탁금은 재래식 화장실을 사용하는 주거 취약계층 가구의 화장실을 수세식으로 개선하는 사업비로 사용된다.

지난해 청주시가 43개 읍·면·동을 대상으로 재래식 화장실 사용 가구를 조사한 결과, 77가구가 재래식 화장실을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읍·면·동에서 화장실 개선이 시급한 가구를 추천받아 현장 조사를 거쳐 10가구를 우선 지원할 계획이다. 필요 시 전등·안전바 등 편의시설 공사를 추가하고, 민·관 주택개선사업과 연계해 최대한 편의 공간을 제공할 방침이다.

최형익 에코프로 이사는 "평소 중요한 가치로 여겨온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기탁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지역사회에 보답하고 함께 성장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전했다.


한편 오창읍 소재 에코프로는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공동 주관하는 '지역사회공헌 인정제' 심사에서 5년 연속 지역사회공헌인정기업으로 선정됐다. 충북에서 5년 연속 선정된 기업은 에코프로 뿐이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에코프로, 청주시에 1000만원 기탁
에코프로, 화장실 개선사업비 지원[청주시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