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진옥동 신한금융 회장 "꿈 향해 오롯이 나아갈 수 있도록 도울것"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취업준비 청년 30명 초청 격려
신한금융희망재단은 4일 서울 중구 신한금융 본사에서 고용노동부와 함께 30명의 취업준비 청년들을 초청해 '청년응원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한금융그룹은 지난해 9월 고용노동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저소득 가구 청년들의 취업준비를 위한 수도권 정주비, 학습공간 이용비 등을 지원하는 '신한이 청년을 응원해'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진옥동(사진) 신한금융희망재단 이사장과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이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청년들의 소감과 애로사항을 듣고 실질적인 취업지원 방안 모색 및 조언을 전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이소영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이사가 연사로 참석해 기업이 바라는 인재상과 조직문화를 주제로 취업 특강을 진행했다.

진옥동 신한금융희망재단 이사장은 "오늘 접한 취업준비 청년들의 여러 애로사항들을 신한이 청년을 응원해 사업에 적극 반영하겠다"며 "신한금융은 단단한 주관과 의식을 가진 청년들이 늘 도전하는 자세로 꿈을 향해 오롯이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희망재단은 지난달 2024년도 신한이 청년을 응원해 지원자를 모집해 비수도권 거주 청년뿐만 아니라 비수도권 간, 수도권 간 이동하는 청년들까지 지원대상을 확대했다. 지원기간도 3개월에서 6개월로 늘려 청년들의 안정적인 구직환경 조성에 더욱 힘쓰고 있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진옥동 신한금융 회장 "꿈 향해 오롯이 나아갈 수 있도록 도울것"
진옥동 신한금융 회장. 신한금융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