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B운용, 초단기 채권형 펀드 ‘머니마켓 액티브’ 순자산 4000억 돌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B운용, 초단기 채권형 펀드 ‘머니마켓 액티브’ 순자산 4000억 돌파
KB자산운용 제공.

KB자산운용은 초단기 채권형 펀드 'KB 머니마켓 액티브 펀드(채권)'의 순자산이 4000억원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금리인하 시기를 둘러싼 불확실성과 시장 변동성 확대로 투자자들이 파킹형 상품과 단기채로 몰리는 와중에도 채권형 펀드로서 거둔 성과라는 게 KB자산운용 측 설명이다.

이 펀드는 약 3개월 이내 고금리 우량채권에 주로 투자하는 상품이다.

대표적 단기 투자 상품인 머니마켓펀드(MMF) 대비 편입자산의 규제가 적어 유연한 자산 편입이 가능하고 그만큼 상대적으로 더 좋은 성과를 기대할 수 있다.

특히 국내 단기 채권형 펀드는 일반적으로 환매까지 3영업일이 소요되지만 KB 머니마켓 액티브 펀드(채권)는 그보다 하루 빠른 2영업일 만에 환매대금을 받을 수 있어 환금성 측면에서 장점을 가진다.

아울러 환매제한기간이나 환매수수료가 없어 투자자가 원할 때 언제든 자금 회수가 가능하다.

펀드평가사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KB 머니마켓 액티브 펀드(채권) C-F클래스의 연초 이후 수익률은 약 1.09% 수준으로, MMF 유형의 120개 펀드 중 1위를 기록 중이다.

이석희 KB자산운용 연금WM본부장은 "KB 머니마켓 액티브 펀드(채권)는 MMF보다 높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으면서도 MMF와 동일한 환매주기를 가지고 있어 개인투자자와 법인의 단기 자금 운용에 적합하다"며 "투자 기간이나 조건이 있는 은행 정기예금 또는 증권사 환매조건부채권(RP) 대비 자금을 유연하게 활용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한편 KB 머니마켓 액티브 펀드(채권)는 KB국민은행, 신한은행, KB증권, NH투자증권, 미래에셋증권 등에서 가입할 수 있다. 연간 총 보수는 A클래스 0.155%, C-E클래스 0.16%, C클래스는 0.235%, 수준이다. 매입은 청구일로부터 2영업일 기준가격을 적용하며, 환매는 청구일로부터 2영업일에 지급한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