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롯데온, 20·30 겨냥 단독 화장품 브랜드 `쿼터노트`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롯데온은 글로벌 코스메틱 브랜드 '비브이엠티'와 손잡고 단독 화장품 브랜드 '쿼터노트'(QUARTER NOTE)를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쿼터노트는 롯데온의 화장품 상품기획자(MD)와 비브이엠티가 공동 개발해 유통하는 내셔널 프라이빗 브랜드(NPB)다. NPB는 유통업체와 제조업체가 공동 개발해 단독 유통하는 방식을 뜻한다.

롯데온은 차별화된 브랜드와 상품을 선호하는 20·30세대 고객을 겨냥해 새로운 콘셉트의 브랜드를 기획했다.

이번에 출시하는 제품은 쉐이딩 2종과 하이라이터 1종으로, 기존 상품과 달리 한번 사용하면 색상이 피부에 착색돼 오래 지속되는 틴티드 컬러 제품이다.

롯데온은 최근 쉽게 지워지지 않는 눈썹타투, 립타투 제품 등이 인기를 끌고 있지만 윤곽 메이크업 제품에서는 이런 기능이 포함된 제품이 없다는 점에 착안해 이를 개발했다.

기존에 없던 제품인 만큼 지난달 사전 체험단 모집 때도 3000명이 넘는 고객들이 몰렸다.


롯데온은 특히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중심으로 화장 전후의 모습을 담은 짧은 동영상이 많이 올라오고 있는 만큼 쿼터노트 신제품을 활용한 콘텐츠도 활발하게 공유될 것으로 기대한다.
오는 17일까지는 첫 출시를 기념해 최대 43%까지 할인해주고 무료 배송 혜택을 제공한다.

롯데온 관계자는 "오랜 시간 경험한 화장품 시장 노하우를 기반으로 고객이 새로움을 느낄 수 있는 신개념 상품을 만들기 위해 치열하게 고민했다"고 말했다.

이지안 비브이엠티 대표이사는 "트렌드를 이끌어가는 브랜드가 되도록 다양한 카테고리를 확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롯데온, 20·30 겨냥 단독 화장품 브랜드 `쿼터노트` 출시
'쿼터노트' 홍보 이미지. 롯데온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