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PGA 제네시스 챔피언십, 글로벌 대회 격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DP월드투어·KPGA 투어 공동 주관
국내 최대 규모 상금 400만달러
KPGA 제네시스 챔피언십, 글로벌 대회 격상
오는 10월 DP월드투어와 KPGA 투어가 공동 주관해 '2024 제네시스 챔피언십'을 개최한다. 제네시스 제공

KPGA 투어 제네시스 챔피언십이 올해부터 더 큰 규모의 국제 대회로 격상된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제네시스 챔피언십'과 '코리아 챔피언십 프레젠티드 바이 제네시스'가 통합돼 오는 10월 DP월드투어·KPGA 투어가 공동 주관으로 '2024 제네시스 챔피언십'을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제네시스 챔피언십은 국내 남자 골프 활성화를 위해 2017년부터 제네시스가 개최하고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KPGA 투어 대회다. 우승자에게는 제네시스 스코티시 오픈 출전권을 제공하는 등 한국 선수들의 글로벌 무대 진출을 지원해왔다.

2024 제네시스 챔피언십은 오는 10월 24일부터 27일까지 인천 송도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개최된다.

참가 선수는 총 120명으로, 앞서 개최되는 2024 시즌 KPGA 투어 20개 대회 성적 기준 상위 30명의 국내 선수들이 90명의 DP월드투어 선수들과 함께 경쟁을 펼치게 된다.

총상금도 국내 개최 대회 중 역대 최대 규모인 4백만달러로 늘었다. 제네시스는 상금 외에도 차량 지원 및 홀인원 부상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출전 선수들은 DP월드투어 시드 및 포인트 획득과 최고 성적을 기록한 국내 선수에게 주어지는 '2025 제네시스 스코티시 오픈' 출전권 등을 얻을 수 있다.
이날 제네시스는 지난 8년간 이어온 KPGA 투어 제네시스 포인트 후원 계약도 연장한다고 밝혔다. 제네시스는 2016년 한국 남자 골프 투어 사상 최초로 투어 포인트 상금 제도인 '제네시스 포인트'를 도입한 바 있다.

제네시스는 2024 시즌에 제네시스 포인트 보너스 상금 총액을 기존 3억에서 5억으로 증액한다.

송민규 제네시스사업본부장 부사장은 "세계적인 선수들과 국내 선수들이 한국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치고 기량을 겨룰 수 있는 새로운 장을 열게 돼 의미 있게 생각한다"며 "타이틀 스폰서로서 제네시스가 한국 남자 골프 선수들의 글로벌 무대로의 도약을 지원할 수 있게 된 것에 큰 의미와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임주희기자 ju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