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HD현대重 3000톤급 잠수함… 신채호함 인도서명식 개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HD현대중공업은 울산 본사에서 3000톤급 잠수함(Batch-Ⅰ) 3번함인 신채호함의 인도서명식을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마이클 L. 맥도날드 캐나다 연방상원의원, 마이클 제이콥슨 호주 잠수함사령부 국장, 파울 두클로스 주한페루대사를 비롯해 미국, 필리핀, 폴란드, 콜롬비아, 에콰도르, 영국 등 총 9개국에서 20여명의 정부인사들이 참석했다.

이들은 신채호함 인도서명식 후 특수선사업부 야드에서 신채호함과 이지스함인 정조대왕함, 호위함인 충남함을 차례로 둘러봤다.

회사측은 참석한 외빈 국가 가운데 캐나다, 페루, 호주, 필리핀, 폴란드 등은 K-함정수출 협력이 유력시 되고 있으며, 미국과는 방산 분야 MRO(유지·보수) 협력이 검토되고 있어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고 설명했다.

신채호함은 우리 기술로 독자 설계·건조된 잠수함으로 방사청과 해군의 적극적인 협조와 지원으로 국내 3천 톤급 잠수함 가운데 처음으로 적기에 인도됐다.

주원호 HD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 대표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적기에 납품된 뛰어난 성능의 우리 잠수함을 세계 각국에 알릴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향후 정부와 함께 '팀코리아'로서 K-방산 수출 분야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HD현대重 3000톤급 잠수함… 신채호함 인도서명식 개최
HD현대중공업이 울산조선소에서 신채호함의 인도서명식 후 국방부 및 방위사업청, 9개국 정부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HD현대중공업 제공

HD현대重 3000톤급 잠수함… 신채호함 인도서명식 개최
4일 울산 HD현대중공업 조선소에서 최상덕(왼쪽부터) 방사청 한국형잠수함사업단장 직무대리 대령, 강정호 해군 잠수함사령관 소장, 주원호 HD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대표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HD현대중공업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