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李 "與, 4·3 학살 후예"… 韓 "李, 일베출신으로 정치 이용"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여야가 3일 제주 4·3을 놓고 치열한 공방전을 별였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3일 제주 4·3 평화공원에서 열린 제76주기 추념식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민의힘이 지금이라도 이 행사에 참여하지 않는 것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며 "4·3 폄훼 인사에 대해선 공천을 취소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4·3 학살의 후예라 할 수 있는 정치집단이 국민의힘"이라며 "국민의힘은 여전히 4·3을 폄훼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어 "4·3에 대해 진정한, 제대로 된 인식을 갖고 있다면 말로만 할 게 아니라 4·3 폄훼 인사에 대해 불이익을 줘야 마땅하다"며 "그런데도 이번 총선에서도 공천장을 쥐여줘 국회의원이 될 수 있는 상을 준다"고 지적했다.

그는 "살상 행위나 국가 권력을 이용한 국민 억압 행위에 대해선 형사시효든 민사 시효든 다 폐지해 살아있는 한 형사 책임을 지게하고 재산 상속되는 범위 내에선 끝까지 배상 책임을 지게 하는 거야말로 다시는 이 땅에 국가의 이름으로, 국민에게 폭력을 가하는 슬픈 역사를 막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국민의힘은 이날 이재명 대표가 국민의힘을 '4·3 학살의 후예'라고 지칭한 데 대해 '국민을 분열시키는 막말'이라며 사과를 촉구했다.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 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은 이날 강원 춘천 유세에서 이 대표의 해당 발언을 두고 "역사를 정치적으로 이용만 한다"고 비판했다.


그는 "이 대표는 본인도 인정하다시피 '일베'(온라인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의 줄임말) 출신이다. 이 대표 같은 분이야말로 제주의 아픔을 정치적으로 이용만 했지, 실제로 그 아픔을 보듬기 위해 행동한 것은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제주민들이 정말 원하는 것은 4·3과 관련해 직권 재심을 군사법원이 아닌 일반법원까지 확대하는 것이었다"며 "문재인 정권은 그걸 해주지 않았다. 제가 법무부 장관이 된 다음에 제가 그걸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제가 장관이 되고 보니 왜 문재인 정권이 그걸 안 해줬는지 알겠더라. 모든 기록을 샅샅이 뒤져야 하니 귀찮아서, 손이 많이 가서 안 해준 것"이라며 "그래 놓고 매번 역사를 정치적으로 이용해온 것"이라고 거듭 비난했다. 그러면서 "일베 출신 이 대표에게 제가 오히려 묻는다"며 "왜 그동안 그거 하라고 말하지 않고 그냥 이날 말로만 제주민을 위하는 척하는지 묻고 싶다"고 쏘아붙였다.

안소현기자 ashright@dt.co.kr

李 "與, 4·3 학살 후예"… 韓 "李, 일베출신으로 정치 이용"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일 오전 제주시 봉개동 4·3평화공원에서 열린 제76주년 제주4·3희생자추념식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李 "與, 4·3 학살 후예"… 韓 "李, 일베출신으로 정치 이용"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겸 총괄 선거대책위원장이 3일 강원 춘천 명동에서 김혜란(강원 춘천시철원군화천군양구군갑) 후보, 한기호(강원 춘천시철원군화천군양구군을) 후보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