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미래에셋생명, 업계 첫 `IRP 실적형 적립` 수수료 면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미래에셋생명은 보험사 최초로 온·오프라인 모든 개인형 퇴직연금(IRP) 계좌의 실적형 적립금에 대한 운용관리 및 자산관리 수수료를 면제한다고 3일 밝혔다.

기존 개인형 IRP 실적형 가입 고객은 별도 신청 없이 자동 적용한다. 신규 고객과 다른 유형을 가입 중인 고객은 미래에셋생명 'M-LIFE'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가입·변경을 하면 동일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미래에셋생명은 기존에 부과한 최대 연 0.5% 수준의 수수료 면제를 통해 확정기여형(DC) 및 IRP 실적형 적립금의 40%를 차지하는 퇴직연금 글로벌MVP펀드 가입 고객들에게 더 나은 투자 수익률과 노후 자금 준비의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

글로벌MVP펀드는 변액보험과 퇴직연금을 통해 판매하고 있다. 국내 처음으로 일임형 자산배분 펀드의 원조이다.

글로벌MVP펀드 시리즈의 순자산은 지난달 29일 기준 약 4조원, 플래그십 펀드 글로벌MVP60의 누적수익률은 77.9%를 기록했다.

개인형 IRP는 연간 900만원까지 세액공제를 통한 절세 효과와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 만기금액 및 55세 이후 연금저축계좌 이전을 통한 꾸준한 자산 증식, 안정적인 노후 자금 확보 등의 장점을 가지고 있다.


퇴직금을 연금으로 수령 시 퇴직소득세를 연금 수령 연차에 따라 최대 40% 감면받을 수도 있다.
정현영 미래에셋생명 퇴직연금영업본부장은 "이번 개인형 IRP 실적형 적립금의 온·오프라인 수수료 면제는 업계 최초의 시도로 고객 수익률 향상과 자산 증식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 중심의 상품 개발과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미래에셋생명, 업계 첫 `IRP 실적형 적립` 수수료 면제
미래에셋생명이 보험업계 처음으로 온라인 및 오프라인 IRP 계좌의 실적형 적립금에 대해 운용관리 및 자산관리 수수료를 면제한다. <미래에셋생명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