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카카오페이증권, 미국주식 주간거래 ‘데이마켓’ 시작…하루 21.5시간 거래 가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페이증권, 미국주식 주간거래 ‘데이마켓’ 시작…하루 21.5시간 거래 가능
카카오페이증권 제공.

카카오페이증권은 미국주식 주간거래 서비스 '데이마켓(Day-Market)'을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늘어나는 거래시간은 서머타임 적용 기준 아침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7시간이며, 기존 프리마켓(오후 5시~10시30분), 정규장(오후 10시30분~익일 오전 5시), 애프터마켓(오전 5시~7시30분) 거래시간과 더하면 하루 21시간 30분 동안 미국 주식을 거래할 수 있다.

데이마켓 서비스는 정규장과 동일한 화면에서 이용할 수 있다. 데이마켓, 정규장, 애프터마켓까지 하나의 차트로 이어진 라인차트를 제공해 사용자가 하루 동안의 시세 추이를 직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거래통화 이외 주문 가능 금액을 사용해 불필요한 환전을 줄이는 통합증거금 서비스도 기존 마켓과 동일하게 제공된다.

데이마켓 서비스는 미국 금융산업규제국(FINRA)이 승인한 대체거래소(ATS) 블루오션(Blue Ocean)과의 제휴를 통해 제공되며 미국 내 뉴욕, 나스닥, 아멕스 거래소에 상장된 모든 종목을 거래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증권을 통한 데이마켓 거래는 3일 이후 카카오페이앱 2.27.5 버전 이상에서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톡에서도 카카오페이 홈 내 '주식' 페이지를 통해 4일 오전 9시부터 거래 가능하다.

카카오페이증권은 "미국주식 투자자들의 가장 큰 제약 요소였던 거래시간의 불편함을 해소해 빠르게 변화하는 미국주식 시장에 유연히 대처할 수 있도록 했다"며 "카카오페이증권을 통해 거래하는 사용자 모두가 부담 없이 투자를 경험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서비스를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페이증권은 실시간 거래 수준의 해외 주식 소수점 거래, 시점과 단위를 맞춤 설정할 수 있는 주식 모으기, 미국 우량 주식 및 상장지수펀드(ETF) 선물하기, 시세 감지 주문 등 주식을 처음 접하는 사람도 누구나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는 다양한 해외주식 투자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해외주식 투자 시 주식 온라인 매매 수수료율 0.07%에 더해 실시간 환전에 대해 95%의 환율우대를 추가로 적용 받을 수 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