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AI가 만든 비스포크 세계관… "보안으로 스마트홈 선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 신제품 15종 공개
블록체인 '녹스'로 보안 강화
국제 IoT 인증평가 최고등급
제품·스마트폰 연결성 강조
AI가 만든 비스포크 세계관… "보안으로 스마트홈 선도"
한종희 삼성전자 부회장(DX부문장)이 3일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열린 '웰컴 투 비스포크 AI' 미디어데이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장우진 기자

한종희 삼성전자 부회장(DX부문장)이 비스포크 AI 신제품에 대해 높은 보안성, 스마트폰과 가전의 연결, 지속가능을 위한 에너지 효율 향상, 생성형 AI 기반의 빅스비 음성 기능을 강점으로 제시했다. 그러면서 소비자들이 다양한 스마트 홈 기기를 통해 모든 AI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선도해 나갈 것을 자신했다.

한 부회장은 3일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열린 '웰컴 투 비스포크 AI' 미디어데이에서 "비스포크 AI 핵심은 신뢰할 수 있는 보안"이라며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AI 기능 사용할 수 있도록 보안을 최우선 순위에 두고 제품을 개발해왔다"고 밝혔다.

이어 "모든 제품에는 고객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삼성 녹스가 적용됐다. 또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녹스 매트릭스로 보안시스템을 제품간 상호 모니터링해 보안을 강화한다" 소개했다.

그는 '비스포크 냉장고 패밀리허브 플러스'와 '비스포크 제트봇 콤보 AI'가 글로벌 인증기업 UL솔루션즈의 사물인터넷(IoT) 보안평가 최고인 다이아몬드 등급을 획득했다면서 "이러한 엄격한 보안 성능은 국가적으로도 인정받고 있다. 다이아몬드 등급을 받은 가전은 삼성이 유일이자 최초"라고 자신했다.

한 부회장은 지속가능 환경을 위한 에너지 효율성도 강조했다. 그는 "국내 최고 수준의 에너지 고효율 제품을 개발해 비스포크 제품을 사용하는 것만으로도 에너지 사용량 줄일 수 있도록 했다"며 고효율 컴프레서와 펠티어 소자가 동시에 탑재된 '비스포크 AI 하이브리드' 냉장고와 필터를 주기적으로 교체하지 않아도 되는 '인피니티 AI 큐브 에어' 공기청정기를 예로 들었다.

한 부회장은 이 외에도 고령층, 장애인들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그는 "누구라도 불편함 없이 제품 기능을 100% 누릴 수 있도록 접근성 향상을 위해 노력해오고 있다"며 "한 예로 스마트폰에 본인에게 맞는 설정을 해놓으면, 다른 기기들도 자동으로 해당 설정이 연결되는 기술을 곧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7인치 LCD 스크린은 시니어 소비자들이 터치·음성으로 조작할 수 있어 비스포크 제품 사용의 편의성이 확대될 것"이라며 "카메라 센서 AI비전 기술, 빅스비를 통한 AI보이스 기술, AI데이터 기술 등을 기반으로 삶을 즐기는 데 사용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진 질의응답에서 한 부회장은 판매 전략에 대해 "소비자들이 ESG를 생각하고 편리하게 쓸 수 있도록 적정한 가격으로 접근하려 한다. 소비자들도 큰 부담이 없을 것"이라며 "한국을 포함해 미 뉴욕, 프랑스 파리에서 동시에 신제품 론칭 행사를 갖는다. 동시다발적으로 하는 원-론칭을 통해 임팩트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삼성전자는 AI 기술을 기반으로 각 가전기기의 연결성과 사용성을 높인 2024년형 비스포크 신제품 15종을 공개했다. 15종 제품은 김치냉장고, 식기세척기, 정수기, 오븐, 큐커, 인덕션, 세탁기, 건조기, 에어드레서, 시스템에어컨, 에어컨, 공기청정기, 로봇청소기, 스틱청소기 등이다.

이번 신제품에는 대형 터치스크린 기반의 'AI 홈', 음성 인식 '빅스비' 등을 통해 집안에 연결된 모든 기기를 원격 제어할 수 있도록 했다. AI 홈을 통해서는 모바일 전화 수신, 동영상·음악 감상도 가능하다. 빅스비 음성 지원은 연내 대규모 언어모델(LLM) 기반의 생성형 AI를 도입해 사람과 대화하듯 자연스러운 음성 제어가 가능하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