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숭실대 철학과 김선욱 교수, 한국철학회 제55대 회장 취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숭실대 철학과 김선욱 교수, 한국철학회 제55대 회장 취임
김선욱 숭실대 교수 [숭실대 제공]

김선욱 숭실대 철학과 교수가 지난 3월 23일 전남대 김남주기념홀에서 개최된 한국철학회 정기총회에서 제55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2024년 4월 1일부터 1년간이다.

김 신임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급변하는 디지털 시대와 기후 위기의 시대에 철학이 감당해야 하는 시대 비판의 임무가 점차 증가하고 있다"며 "AI 시대를 맞이한 철학의 역할에 대한 다양한 논의의 장을 열어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 신임회장은 국제철학올림피아드 등의 행사 주관을 비롯해 올해 8월에 이탈리아 로마에서 개최되는 제25회 세계철학대회에 30여 명의 발표자를 이끌고 참여해 K-철학의 확산을 위해 활동할 예정이다.

김 신임회장은 2008년 세계철학대회 한국조직위원회 사무총장을 지냈으며, 해당 기간 한국철학회 사무총장직을 수행했다. 또한 숭실대 학사부총장, 인문대학장, 대외협력실장 등의 보직을 지냈고, 한국아렌트학회 회장으로 학술 활동을 펼쳤다. 현재 숭실대 철학과 교수 및 가치와윤리연구소 소장으로 재직하고 있다.

한편, 이날 총회에서는 제56대 회장으로 박정하 교수(성균관대)가 선출됐다. 새로운 집행부로는 김한라 교수(서강대), 이현재 교수(서울시립대), 정원섭 교수(국립경상대)와 3년 임기의 사무총장으로 김선희 교수(이화여대)가 임명됐다.

정용석기자 kudlja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