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선관위 PC에 악성코드가…"핵심정보 유출 없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직원의 업무용 PC가 악성코드에 감염돼 정보 유출이 있었다는 언론보도와 관련, 감염 사실은 인정했으나 "핵심 정보 유출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선관위에 따르면 중앙선관위 소속 A 직원 PC는 지난해 10월께 악성코드에 감염됐다. 악성코드로 해당 PC 안에 있던 연락처 등 일부 정보들이 외부에 유출된 것으로 전해졌다.

선관위 측은 다만 악성코드는 바로 다음 날 백신으로 삭제됐고, 선관위 내부망과 분리된 인터넷 전용 PC이기 때문에 선거 사무 관련 핵심 정보 유출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선관위 관계자는 "해당 악성코드는 선관위를 특정한 프로그램이 아니라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유포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며 "현재까지 확인된 선거사무 관련 정보 유출 피해는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선관위 PC에 악성코드가…"핵심정보 유출 없어"
픽사베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