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모스크바 테러서 100명 극적 생환…15세 소년 감동헌신 있었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공연장 외투 보관소서 '알바'하다 반대편 건물로 대피시켜
러시아는 영웅대접…축구팀 초대, 래퍼는 1천400만원 선물
모스크바 테러서 100명 극적 생환…15세 소년 감동헌신 있었다
스파르타크 모스크바 축구팀에 초대된 할릴로프[스파르타크 모스크바 구단 텔레그램]

모스크바 테러 현장에서 중앙아시아 이민자 소년이 침착하게 100명 이상의 목숨을 구했다. 이 소년의 이름은 이슬람 할릴로프(15). 그는 크라스노고르스크의 한 학교 8학년(한국의 중학생에 해당)으로 키르기스스탄에서 러시아로 이주한 부모 사이에서 태어난 이민자 2세다.

할릴로프가 이같은 활약으로 러시아에서 영웅 대접을 받고 있다고 24일(현지시간) '가제타.루' 등 현지 매체들이 보도했다.

할릴로프는 22일 끔찍한 테러가 발생했던 모스크바 크로커스 시티홀 공연장의 외투 보관소에서 '알바'를 하고 있었다.

그는 평소처럼 일하던 중 갑자기 폭음을 들었다. 처음에는 에스컬레이터가 고장 났거나 술에 취한 사람이 난동을 부리는 것으로 생각했다. 별안간에 사람들이 겁에 질려 비명을 지르며 에스컬레이터와 계단으로 뛰는 모습이 보였다.

할릴로프는 당황하지 않고 공포에 빠진 100여명의 관객을 안심시켰다. 그는 사람들이 우왕좌왕하며 막다른 화장실 쪽으로 우르르 몰려가는 것을 보고는 반대편에 있는 안전한 건물로 대피하도록 했다.

당시 할릴로프가 뛰어가며 자신의 휴대전화 카메라로 찍은 영상을 보면 그는 "저쪽으로, 저쪽으로, 모두 저쪽으로 가세요!"라고 소리치며 사람들을 내보냈다. 그는 부모님에게 자신이 안전하다는 것을 알리기 위해 이 영상을 찍었다고 한다.

테러범들이 점령한 정문을 피할 수 있었던 비상구는 건물 카드로만 열 수 있었는데 그에게 마침 카드가 있었다. 그는 "그들이 총을 쏘고 있어요. 지나가게 해주세요"라고 외치며 사람들을 밀어내고 비상구 문을 열었다.

그는 테러범 중 한 명을 직접 봤다는 그는 인터뷰에서 "솔직히 너무 무서웠다. 한 명은 수염을 기른 채 녹색 작업복을 입고 자동소총을 들고 돌아다니고 있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나도 도망치고 싶었지만 사람들 뒤로 가서 아무도 남지 않았는지 확인하고 마지막에 탈출했다"고 했다.

할릴로프는 건물 내부 구조와 출입구 위치를 잘 알았을 뿐만 아니라 채용 당시 긴급 상황이 발생하면 고객을 어떻게 대피시키는지 사전 교육을 받았다고 한다. 그는 "충격에 빠져 서 있으면 나와 수백명이 목숨을 잃을 거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내가 영웅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테러범들의 무차별 총격과 방화로 137명이 사망하고 180명 이상이 다친 이번 테러에서 이 소년의 침착과 용기가 아니었다면 희생자가 훨씬 많았을 수 있었던 셈이다.

그는 수업이 없을 땐 러시아 프로축구 스파르타크 모스크바 유소년팀에서 선수 생활을 하고 있다. 이 구단은 그를 홈경기장에 초청해 1군 선수들을 만나게 해주고 시즌티켓과 유니폼을 선물했다.

러시아 래퍼 모르겐시테른은 감사의 표시로 100만루블(약 1400만원)을 전달했다. 러시아 무슬림 지도자인 무프티 셰이크 라빌 가누트딘은 29일 그에게 최고 무슬림상을 수여하겠다고 밝혔다.

일각에서는 이슬람국가(IS)가 테러의 배후를 자처하고 테러범 중 일부가 타지키스탄 국적으로 알려지면서 러시아 내 무슬림과 중앙아시아 출신에 대한 반감이 커질 수 있는 상황에서 그의 용기가 선한 영향력을 줄 수 있다는 기대도 나온다.

또 테러 현장에서 한 남성이 무장한 테러리스트의 소총을 빼앗고 바닥에 쓰러트려 수십명이 탈출하도록 도운 사실도 알려졌다. 한 목격자는 로시야24 방송 인터뷰에서 "사람들을 무참히 쏴 죽인 사람이 제 아내를 바라봤다. 그 순간 체격이 큰 다른 남성이 달려와 강력한 주먹을 날렸고 그(테러범)를 기절시켰다"고 말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모스크바 테러서 100명 극적 생환…15세 소년 감동헌신 있었다
스파르타크 모스크바 선수들과 만난 할릴로프[스파르타크 모스크바 구단 텔레그램]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