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證 마스터PB 선정 "성과·역량 갖춘 18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예탁자산만 26조원 규모
삼성證 마스터PB 선정 "성과·역량 갖춘 18명"
박종문(앞줄 왼쪽에서 네번째) 삼성증권 사장과 임원, 마스터PB 등이 2024년 마스터 PB 인증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삼성증권 제공.

삼성증권은 성과가 뛰어난 프라이빗 뱅커(PB)에게 주어지는 '마스터(Master) PB'로 18명을 선정하고 인증식을 실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삼성증권 Master PB는 2005년 처음 시작된 제도로 올해 20주년을 맞았다. 600여명에 달하는 삼성증권 PB 가운데 성과가 최상위인 골든 마스터(Golden Master) PB 5명을 포함, 상위권 역량을 갖춘 18명을 Master PB로 선정했다.

이들 18명이 관리하고 있는 고객 예탁자산은 26조원 규모다. 초부유층 고객에게 해결책을 제시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고객 만족도 등 다양한 평가절차를 통해 엄격하게 선정, 관리되고 있다.

올해까지 총 97명의 Master PB가 선정되었고, 이 중 상당수는 WM부문장을 비롯한 경영진, 지점장 등으로 승진하는 등 삼성증권 WM부문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삼성증권은 Master PB의 상징성과 기여도, WM부문 PB들의 롤 모델인 점을 감안, 임원에 준하는 다양한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박경희 삼성증권 부사장은 "자산관리 명가인 삼성증권의 Master PB는 동료 및 고객으로부터 최고로 인정받는 자리"라며 "PB에 대한 교육 및 지원을 아낌없이 투자해 고객에게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Master PB를 계속해서 육성하고 배출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남석기자 kn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