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우리자산운용 신임대표에 최승재 前멀티에셋 대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우리자산운용은 5일 주주총회를 열고 신임 대표이사로 최승재(사진) 대표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최 대표는 미 조지워싱턴대에서 국제경영학 학사와 금융공학 석사학위를 받고 2006년 미래에셋증권 PI부에서 금융 업무를 시작했다. 2016년 멀티에셋자산운용으로 자리를 옮겨 대안투자팀장, 글로벌대체투자본부 상무 등을 거쳐 2021년부터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대체투자 및 글로벌 분야 경력을 바탕으로 합병 초기인 우리자산운용의 사업영역을 빠르게 확장할 수 있는 세대교체형 인재라는 평가를 받는다.


우리자산운용 관계자는 "지난 1월 통합법인 출범으로 업계 10위 종합자산운용사로 거듭난 우리자산운용은 이번 신임 대표이사 선임으로 시장 지배력을 강화하고, 전통자산과 대체투자 등 다양한 상품을 개발하는데 속도를 낼 계획"이라고 말했다.김남석기자 kns@dt.co.kr
우리자산운용 신임대표에 최승재 前멀티에셋 대표
최승재 우리자산운용 대표.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