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르노코리아, ‘세정협조 공로’ 기획재정부 장관 표창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르노코리아자동차는 지난 4일 부산본부세관에서 열린 '제58회 납세자의 날' 기념식 행사에서 김동진 통관기획팀 팀장이 기획재정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르노코리아는 지난 2022년 유럽 지역 최대 수출 달성과 22억달러의 수출 실적을 기록했으며, 수출입 업무와 관련한 2780억원의 세액을 납부했다.

르노코리아는 또 수출입 신고 개선 활동을 지속적으로 수행하며 법규준수도 심사에서도 동종업계 평균인 89점을 상회하는 99점을 유지하고 있다.

르노코리아는 관세당국이 인정한 수출입 안전관리 우수업체(AEO)로서 우수사례 경진 대회 참여, 협력 업체 대상 주기적 수출입 교육 등을 실시했다. 또 특수관계자간 거래물품에 대한 과세가격 결정방법 사전심사 제도(ACVA)를 활용해 완성차 수입 거래의 투명성을 확보하고 안정적인 납세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해 오고 있다고 회사는 전했다.


앞서 르노코리아는 작년 5월 진행된 '제20회 자동차의 날' 행사에서도 한-EU FTA 중간재 특례규정을 자동차 업계 최초로 적용, XM3가 한국산 지위를 획득해 유럽에서 무관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데 기여한 공로로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르노코리아, ‘세정협조 공로’ 기획재정부 장관 표창
김동진(오른쪽) 르노코리아 통관기획팀장과 장웅요 부산본부세관 세관장이 지난 4일 부산본부세관에서 열린 '제58회 납세자의 날' 기념식 행사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르노코리아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