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올 상반기 중 카드사 `네이버 포인트` 누락 건 환급받는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금감원, 카드사에 누락 포인트 환급 지침 내려
카드사 약관·상품설명서 규정 미흡 지적
올 상반기 중 카드사 `네이버 포인트` 누락 건 환급받는다
금융감독원. <사진=연합뉴스>

카드사들이 올해 상반기 중 '네이버 포인트'를 제때 받지 못한 카드 고객 대상으로 환급해 줄 예정이다.

4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여신금융협회와 네이버 포인트를 적립하는 카드를 출시한 카드사들에 올 상반기 중 네이버 포인트 적립이 누락된 고객들에게 포인트를 돌려주라고 주문했다.

이번 네이버 포인트 누락은 혜택 한도를 전부 사용했다가 일부를 취소하면 취소 내역이 접수될 때까지 추가 포인트 적립이 되지 않으면서 논란이 됐다.

예를 들어 월 이용 금액이 30만원 이상이면 20만원에 대한 5%를 네이버 포인트로 지급받을 수 있지만, 이미 적립된 결제를 취소하면 취소가 접수된 이후에 월 적립 한도가 복원되는 문제가 발생했다. 20만원 결제를 취소한 뒤 10만원을 결제하면 20만원에 대한 취소가 접수되기 전까진 10만원에 대한 네이버 포인트 적립이 이뤄지지 않은 것이다.

금융 당국은 카드사 약관과 상품설명서가 명확히 규정돼 있지 않았다는 점을 지적했다. 이에 소비자에게 유리한 방향으로 해석해야 한다며 네이버 포인트 환급 지시를 내렸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