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퇴직연금 디폴트옵션 중위험 수익률 1위 `한화생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연간 수익률 평균보다 높은 14.65%
고위험 등급서도 6개월 기준 1위
지난해 4분기 말 기준 '한화생명 디폴트옵션 중위험 TDF2'의 1년 누적 수익률이 퇴직연금 디폴트옵션(사전지정운용제도) 중위험 등급 상품 중 1위를 차지했다.

4일 한화생명에 따르면 최근 고용노동부가 발표한 퇴직연금 디폴트옵션 2023년 4분기 수익률 현황 기준 한화생명 디폴트옵션 중위험 TDF2의 연간 수익률은 전 금융권 중위험 등급 상품의 평균인 10.91%보다 3.74%포인트(p) 높은 14.65%로 집계됐다.

중위험 등급 1위를 차지한 한화생명 디폴트옵션 중위험 TDF2는 글로벌 주식과 채권, 대체자산 등에 분산투자를 하는 상품이다. 목표 시점이 다가올수록 위험자산의 비중을 줄이고 안전자산의 비중을 높여 위험 수준을 조절한다.

해당 상품은 고위험 등급에서도 6개월 기준 6.68%의 수익률로 전체 1위에 올랐다. 초저위험 등급에서는 '한화생명 디폴트옵션 초저위험 이율보증형'이 6개월 기준 2.04%의 수익률을 기록하며 4위에 이름을 올렸다.

퇴직연금 디폴트옵션은 확정기여형(DC)과 개인형 퇴직연금(IRP) 가입자의 수익률 향상을 위해 지난해 7월부터 시행됐다. 가입자가 퇴직연금 적립금에 별도의 상품 운용지시를 하지 않을 경우 사전에 선택한 상품으로 적립금이 자동 운용되는 제도다. 지난해 12월 말 기준 생명 및 손해보험, 은행, 증권 등 41개 금융사가 306개의 디폴트옵션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세부별로는 초저위험 등급 상품이 41개, 저위험과 중위험 상품은 각각 89개, 고위험 상품은 87개다.한화생명은 안정적인 수익률을 보장하는 '원리금보장상품'뿐만 아니라 국내외 다양한 자산에 투자하는 '자산배분형 BF펀드', 은퇴시기가 다가올수록 위험자산을 줄이고 안전자산 비중을 높이는 '글로벌 자산배분 TDF펀드' 등 고객 수요에 맞는 디폴트옵션 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한화생명은 퇴직연금 컨설턴트가 직접 사업장을 방문해 자산관리 상담 서비스를 진행하는 '클리닉데이'(Clinic Day)를 운영하고 있다. 퇴직연금에 대한 상담과 재테크 전반 노하우를 제공한다. 앞서 보험업계 최초로 '디폴트옵션 웨비나' 서비스를 통해 고객에게 제도와 상품을 안내하기도 했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가입자의 수익률 개선이라는 디폴트옵션 도입 취지에 맞춰 고객에게 최고의 수익률을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며 "전문적인 상품 관리 역량을 바탕으로 장기 안목으로 디폴트옵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퇴직연금 디폴트옵션 중위험 수익률 1위 `한화생명`
한화생명 63빌딩. <한화생명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