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신한카드, 금융위와 학생증 카드 발급 시 `금융교육` 콘텐츠 제공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금융 상식·신용카드 대출 서비스 교육 영상 발송
청년 맞춤형 금융교육 시범 사례
신한카드, 금융위와 학생증 카드 발급 시 `금융교육` 콘텐츠 제공
신한카드 사옥 전경. <신한카드 제공>

신한카드는 금융위원회와 함께 학생증 체크카드를 발급받는 대학생 고객 대상으로 '맞춤형 금융교육 콘텐츠'를 제공한다고 4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신입생 등 학생증 체크카드를 발급받는 대학생 고객에게 카드발급 신청 완료 문자(알림톡)와 함께 카드 이용 및 신용 관리에 대한 내용을 다룬 교육 영상을 발송할 계획이다.

해당 영상은 금융위에서 제작했으며, 체크카드와 신용카드의 차이점 및 할부·리볼빙·현금서비스·카드론 등 신용카드 대출 서비스의 주요 특징과 그 이용이 신용도에 미치는 영향 등 내용으로 구성됐다.

금융위와 신한카드는 필요에 의한 교육일수록 효과가 오래 지속된다는 점을 고려해 '학생증 카드 발급'을 금융교육 콘텐츠로 정했다. 공공기관의 인증된 콘텐츠 이용을 통해 효과가 증대될 것으로 기대한다.


이번 맞춤형 금융교육은 지난해 12월 금융교육협의회에서 논의된 청년 금융교육 강화 방안에 따라 시행하는 시범 사례다. 향후 금융업권 전체로 청년을 위한 금융교육을 확산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금융위와 함께하는 청년 맞춤형 금융교육 시범 사업에 카드사 중 처음으로 참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2030세대 청년의 올바른 소비 습관 형성과 금융 역량 강화를 돕기 위해 미래 세대 금융교육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