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물산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4년연속 수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공간·건축부문, 대상·금상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국제 디자인 공모전인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2024'에서 공간·건축 부문 대상과 금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삼성물산은 서울 서초구 '래미안 원베일리'에 설치된 '가든베일리'와 '그린 캐스케이드'를 출품해 각각 대상(Grand Prize)과 금상(Gold Winner)을 수상했다.

대상을 받은 '가든베일리'는 단지 중심 공간의 석가산에 초대형 미디어 큐브를 접목해 전통과 현대의 만남을 구현했다. 금상 수상작인 '그린 캐스케이드'는 단지 내 콘크리트 옹벽을 조경적 해법으로 극복한 공간이다. 2.5m 높이의 옹벽을 다섯 단계에 걸친 조경 테라스로 풀어냈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공모전에서 업계 유일하게 4년 연속 수상했으며, 상위 1%에게 주어지는 금상을 지난 2021년에 이어 올해도 수상하는 등 래미안만의 차별화된 조경 기술을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박순원기자 ssun@dt.co.kr
삼성물산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4년연속 수상
래미안 원벵일리 조경 '가든베일리' <삼성물산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