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하이투자증권 "중개형 ISA로 채권도 거래하세요"…채권매매 서비스 오픈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하이투자증권 "중개형 ISA로 채권도 거래하세요"…채권매매 서비스 오픈
하이투자증권 제공.

하이투자증권은 자산관리 서비스 강화를 위해 중개형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 내 채권매매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 오픈으로 하이투자증권 중개형 ISA 계좌를 보유한 투자자는 상장 주식, 펀드, 주가연계증권(ELS) 등 외에도 장내 및 장외채권을 거래할 수 있게된다.

ISA 계좌의 금융상품 거래가 하이투자증권 영업점과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홈트레이딩시스템(HTS)을 통해 가능한 것과 달리 장외채권 거래는 영업점 관리자와 상담을 통해 진행할 수 있다.

한편 중개형 ISA 계좌는 주식 등 다양한 금융상품을 하나의 계좌에서 투자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배당 및 이자소득에 대해 200만원(서민형은 400만원)의 비과세 혜택을 적용한다.


200만원 초과분에 대해서는 9.9% 분리과세를 적용하며, 금융소득종합과세에도 포함되지 않아 대표적인 절세 상품으로 꼽힌다. 투자자별 전 금융기관을 통합해 한 개 계좌만 개설 가능하며, 매년 2000만원씩 총 1억원까지 투자할 수 있다.
하이투자증권 관계자는 "ISA 계좌는 절세의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상품으로 채권 등 이자 및 배당 소득이 발생하는 상품 투자 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수단"이라며 "최근 ISA 계좌의 납입 및 비과세 한도 확대가 추진되고 있어 절세 목적의 투자에 활용도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