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주행거리 늘고 가격은 동결”…현대차, `더 뉴 아이오닉 5`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현대자동차는 상품성을 대폭 강화한 전용 전기차 '더 뉴 아이오닉 5'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이 모델은 2021년 첫 출시 이후 3년여 만에 선보이는 상품성 개선 모델이다.

아이오닉 5는 종전 77㎾h에서 84.0㎾h의 4세대 배터리가 탑재돼 1회 충전 주행가능거리가 종전 458㎞에서 485㎞로 늘었다.

급속 충전 속도를 높여 배터리 용량이 늘었지만 기존과 동일하게 350㎾급 초급속 충전 시 18분 이내 배터리 용량의 80%까지 충전 가능하다.

최신 인포테인먼트 등 편의 사양도 강화됐다. 이 모델은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ccNC'를 탑재했다. 또 영상·고음질 음원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블루링크 스트리밍 서비스와 대화하듯 자연스럽게 사용 가능한 자연어 음성 인식 기능을 탑재해 SDV(소프트웨어 중심의 자동차) 기반의 첨단 경험을 제공한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 모델에는 차속과 노면 상태에 따라 타이어에 다르게 전달되는 주파수를 활용해 노면에서 올라오는 진동을 완화하는 '주파수 감응형 쇽업소버'를 적용했다. 또 차체 하부, 후륜 휠 하우스 등 주요 부위의 강성을 강화해 저주파 부밍 소음을 감소시켰으며, 모터 소음 제어를 최적화하고 후륜 모터의 흡차음 면적을 넓혀 정숙성을 강화했다.

이 외에 2열 사이드 에어백을 추가하고 차체 보강을 통해 충돌 안전 성능이 향상시켰다.

N 라인 모델도 새로 추가했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5의 상품성을 높이면서도 전 트림의 가격을 동결했다.
판매 가격은 전기차 세제혜택 적용 후 기준으로 롱레인지 모델 5240만~5885만원이다.

현대차는 이날 연식변경 모델인 '2024 코나 일렉트릭'과 디자인 특화 패키지인 '2024 아이오닉 6 블랙 에디션'도 함께 출시했다.

아이오닉 6의 경우 가격을 인하해 전기차 세제혜택 후 기준으로 5000만~5935만 원이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주행거리 늘고 가격은 동결”…현대차, `더 뉴 아이오닉 5` 출시
더 뉴 아이오닉 5. 현대자동차 제공

“주행거리 늘고 가격은 동결”…현대차, `더 뉴 아이오닉 5` 출시
더 뉴 아이오닉 5 실내. 현대자동차 제공

“주행거리 늘고 가격은 동결”…현대차, `더 뉴 아이오닉 5` 출시
아이오닉 6 블랙 에디션. 현대자동차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