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모비스, 미래차 특허 1200건 출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현대모비스는 작년 전동화와 자율주행, IVI(차량 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 미래 모빌리티 핵심 사업 분야에서 1200여건의 특허를 출원했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전체 특허 건수인 2500여건의 절반 수준이다.

현대모비스는 미래 모빌리티 분야 적극적인 연구개발과 특허 확보 노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제58회 발명의 날' 기념식에서 대통령 표창(단체부문 최고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현대모비스는 직원들이 창의적인 연구개발 환경에서 특허 발명 활동에 나설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다. 이 일환으로 지난달 29일 열린 사내 '특허 어워즈'에서는 특허 발명 우수 직원과 조직에게 총 1억원의 포상을 진행했다.

현대모비스는 또 북미와 유럽, 인도 등 해외 연구소 직원들의 특허 발굴 활동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신 특허 논문 동향을 제공하거나 미래 기술 세미나를 주기적으로 진행하는 등의 지원 노력을 강화하고 있다.


한편 현대모비스의 작년 특허 출원 건수 중 국내는 1200여건, 해외가 1300여 건으로 해외에서 출원한 특허가 더 많았다. 지난해 누적 특허 등록 건수(특허, 디자인, 상표권 포함)는 총 9200여 건이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원 팀을 꾸려 신기술 특허 개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며 "특허 발명자와 담당 조직, 기술별 전담 변리사가 특허 과제 선정 단계에서부터 개발과 설계, 상세 특허 도출까지 모든 과정에서 협업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현대모비스, 미래차 특허 1200건 출원
현대모비스 이규석(왼쪽) 대표이사가 지난달 29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기술연구소에서 열린 '2024 특허 어워즈'에서 특허 발명 우수 직원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현대모비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