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CJ대한통운, 물류효율 경쟁력 ↑… 포장재업계 1위 태림포장과 맞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CJ대한통운은 서울 종로구 CJ대한통운 본사에서 포장재업계 1위 업체인 태림포장과 물류 효율화·포장 원자재 수급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 체결식에는 신영수 CJ대한통운 대표, 이복진 태림포장 대표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회사는 태림포장의 물류 운영을 담당하고, 태림포장은 CJ대한통운에 택배용 골판지 상자 공급을 확대하기로 했다.

택배 물량이 증가할수록 양사 모두 매출 증가를 기대할 수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회사는 또 물류 생산성 강화를 위해 그동안 태림포장이 자체적으로 운영해 오던 물류시스템에 대한 효율화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 이를 바탕으로 태림포장 공장에서 사용하는 골판지 원재료 수송·공장 내 물류를 수행할 예정이다.


태림포장은 CJ대한통운과의 협력으로 물류시스템 효율화를 통한 경쟁력 강화와 비용절감까지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신영수 CJ대한통운 대표이사는 "첨단 물류기술과 노하우에 기반해 태림포장의 물류 경쟁력 향상에 기여할 것이며, 물류기업과 제조사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재계의 좋은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CJ대한통운, 물류효율 경쟁력 ↑… 포장재업계 1위 태림포장과 맞손
4일 오전 서울시 종로구 CJ대한통운 본사에서 열린 '물류 효율화 및 포장 원자재 수급을 위해 상호 협약식'에서 신영수(왼쪽) CJ대한통운 대표와 이복진(오른쪽) 태림포장 대표가 체결식 행사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CJ대한통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