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봄의 색이 모두 같지 않듯이"…신한카드, 참신한글판 새단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봄의 색이 모두 같지 않듯이"…신한카드, 참신한글판 새단장
신한카드가 서울 용산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 외벽에 선보인 봄맞이 참신한글판. <신한카드 제공>

신한카드는 서울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 외벽에 설치된 참신한글판을 봄맞이 새단장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봄편 참신한글판은 '봄의 색이 모두 같지 않듯이. 그래, 너의 꿈도.'로, 공모를 받아 대상으로 선정된 문구다.

신한카드는 지난 1월 20일부터 2월 4일까지 '따뜻하고 설레는 봄의 느낌을 닮은 공감 문구'를 주제로 공모전을 실시했다. 대상 1작품과 최우수상, 우수상 각각 2작품을 선정, 대상을 받은 양태호의 창작문구를 봄편 참신한글판으로 게시했다.

전문가 평가를 맡고 있는 박준 시인은 "이번 공모전에는 밝고 따뜻한 봄의 계절적 이미지를 선명히 드러내는 문구들이 많았다"며 "대상 당선작은 특히 봄이 가진 숱한 색채를 불러냄으로써 존재의 다양성을 인정하는 열린 태도를 잘 보여준다"고 심사평을 전했다.

신한카드는 시민들과 함께 소통하고 일상 속 응원과 감동의 메시지를 나누기 위해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 외벽에 설치한 참신한글판에 분기마다 공모전으로 선정된 시민들의 창작문구를 게시하고 있다. 지난 2021년부터 한글판 운영을 시작해, 지난 3년간 약 5만7000개의 문구가 문안 공모전에 접수됐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