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안양시, 학자금대출 연체 청년 신용회복 지원…최대 100만원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4일부터 상반기 신청 접수…신청자 많으면 조기마감
안양시, 학자금대출 연체 청년 신용회복 지원…최대 100만원 지원
안양시 청사 전경

안양시가 '청년 학자금 대출 연체자 신용회복 지원 사업' 상반기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이 사업은 학자금 대출 상환을 연체해 사회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에게 사회 재진입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원 대상은 안양시에 1년 이상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19세 이상 39세 이하 청년 중 6개월 이상 학자금 대출을 상환하지 못해 한국장학재단에 신용유의자로 등록된 자이다.

신청 기간은 3월 4일부터 6월 30일까지이며, 신청자가 많으면 조기에 마감될 수 있다.


지원 방식은 대상자가 한국장학재단과 분할상환 약정을 체결하면 시는 채무액의 10%에 해당하는 초입금을 1인당 최대 100만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다만 2017년 이후 시를 비롯한 타 기관에서 유사한 신용회복 지원을 받는 자는 제외된다.

구비서류와 접수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안양=김춘성기자 kcs8@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