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T, 소상공인 주문·호출 돕는 `하이오더2`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T, 소상공인 주문·호출 돕는 `하이오더2` 출시
모델들이 하이오더2 단말을 통해 주문하고 있다. KT 제공

KT는 차세대 디자인을 적용한 프리미엄 '하이오더2' 단말기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손님이 자리에서 태블릿으로 직접 주문하는 테이블오더 시장은 비용 절감은 물론 구인난 해소, 매장 운영 관리, 테이블 회전율 개선을 통한 매출 향상 등에 도움이 되기 때문에 도입하는 소상공인이 늘면서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KT는 하이오더2는 성능과 디자인을 개선했다. 와이파이 성능을 개선해 네트워크 음영 지역을 최소화했고, 인테리어 효과도 줄 수 있는 KT 와이파이 6D를 와이파이 공유기(AP)로 제공한다. 보조배터리는 전작 대비 사용시간이 17.6% 늘어났다. 단말기는 3년, 보조배터리는 1년까지 무상으로 A/S를 제공한다.

또 별도의 결제 수수료 계약이 없어 하이오더 서비스 사용료 외 추가 비용 걱정 없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업계에서 유일하게 관리자 전용 어플을 제공해 점주가 언제든 매장 상황에 맞춰 음식 사진, 메뉴 등을 수정하고 매장별로 운영 환경을 변경할 수 있다.


하이오더2 가입은 기업고객컨설팅센터와 KT 대리점에서 할 수 있다. 월 이용료는 메뉴판·알림판 태블릿 1대당 2만원(부가세 별도, 36개월 약정 기준)이다.
김영걸 KT 커스터머사업본부장(상무)은 "차세대 디자인을 적용한 하이오더2 출시로 효율적인 매장 운영과 매출 향상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