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역시 이재명’...친명 지도부 모두 본선 직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역시 이재명’...친명 지도부 모두 본선 직행
임혁백 민주당 공관위원장(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이 2일 이재명 대표를 인천 계양을에, 조정식 사무총장을 경기 시흥을에, 김성환(인재영입위원회 간사) 의원을 서울 노원병에 단수 공천하는 등 지도부 인사들에 대한 공천 작업을 마무리했다.

이에 앞서 이 대표가 임명한 지도부 인사인 김병기(재선·서울 동작갑) 수석사무부총장과 김윤덕(재선·전북 전주갑) 조직사무부총장 등도 단수 공천된 바 있다. 이와 함께 지도부 아닌 지도부라고 불리는 정성호(4선·경기 양주), 박홍근(3선·서울 중랑을) 의원 등 친명계 핵심 의원들도 줄줄이 단수 공천장을 받았다.

이 같이 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가 예상대로 친명(친 이재명) 지도부에 속한 현역 의원 대다수를 단수 공천하면서 비명(비 이재명)계의 반발도 수위와 속도가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임혁백 공관위원장은 '이 대표와 조 사무총장의 단수공천 배경'에 대해 "두 사람의 경우는 (다른 후보자들과의) 점수 차이가 워낙 많이 났다"고 설명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