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임종석 "이재명 대표 속내는 충분히 알아들었다"...유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임종석 "이재명 대표 속내는 충분히 알아들었다"...유감
임종석 전 의원(사진=연합뉴스)

서울 중·성동갑에 출사표를 던졌지만 '컷오프' 당했던 임종석 전 대통령실 비서실장이 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심야 최고위원회를 열었는데 임종석의 요구는 논의조차 하지 않았다고 한다"며 당 지도부에 유감을 표명했다.

임 전 실장은 공천 배제(컷오프) 결정 이후에도 "재고해달라"고 요구했지만 민주당 지도부는 전날 심야 최고위에서 임 전 실장 공천 문제는 논의조차 하지 않았던 것.

이에 임 전 실장은 "이재명 대표의 속내는 충분히 알아들었다"며 비장함이 느껴지는 문구를 적었다.


임 전 실장은 조만간 거취를 밝힐 것으로 보인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