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효성, 효성기술원장에 노기수 전 LG화학 사장 영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효성, 효성기술원장에 노기수 전 LG화학 사장 영입
노기수 효성기술원장 부회장. 효성 제공

효성이 노기수 전 LG화학 사장을 효성기술원장 부회장으로 영입한다고 29일 밝혔다.

노 신임 부회장은 서울대 화학공학과 졸업 후 한국과학기술원(KAIST·카이스트) 화학공학과에서 석사와 박사를 지낸 석유화학 분야의 기술 전문가다.

노 부회장은 지난 2001~2005년 일본 미쓰이화학에서 연구책임자를 역임했다. 이후 2005년부터 2021년까지 LG화학에서 폴리올레핀연구소장, 고무특수수지사업부장, 기능수지사업부문장, 재료사업부문장, 중앙연구소장, CTO(최고기술책임자) 등을 지냈다.


국내 화학 산업의 성장과 글로벌 경쟁력 확보에 중추적 역할을 담당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017년에는 은탑산업훈장을 받았다.
효성 측은 "PP(폴리프로필렌)를 비롯해 고분자, 전자재료, 에너지 및 디스플레이 관련 신소재 등 다양한 화학 소재 분야에서 오랜 동안 쌓아온 연구 개발·사업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화학부문 주력 사업은 물론 미래 성장 사업 발굴과 기회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