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흥국생명, 올 연말 `선심사` 시스템 구축…"가입 절차 간소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가입 설계 단계서 가입 가능 여부 안내
전 보험 상품 및 영업 채널 도입 예정
흥국생명, 올 연말 `선심사` 시스템 구축…"가입 절차 간소화"
흥국생명이 보험 가입 '실시간 심사 시스템'을 올 연말 선보이는 것을 목표로 구축하고 있다. <흥국생명 제공>

흥국생명은 올 연말까지 '선심사 시스템'을 구축해 모든 보험 상품과 영업 채널에 도입할 계획이라고 28일 밝혔다.

선심사 시스템은 보험 가입 설계 단계에서 고객의 가입 가능 여부를 실시간으로 알 수 있다. 고객의 병력 정보를 입력하면 보험 가입 가능 여부를 실시간으로 안내한다.

특히 가입 설계 단계에서 인수심사 결과를 알 수 있는 청약 절차 간소화로, 고객은 간편하고 빠르게 보험 가입할 수 있다. 보험료 납부 전 최종 가입 여부를 결정하고, 단 하루 만에 심사를 비롯한 가입 절차를 마칠 수 있다.

기존 후심사 방식에서는 초회 보험료를 납부한 상태에서 심사를 진행하면서 최종 가입이 거절되는 경우가 발생했다. 심사에 걸리는 시간도 2~3일 소요됐다.


아울러 흥국생명은 설계사들의 청약 업무를 지원하는 영업자동화(SFA) 시스템도 고도화한다. 설계사가 고객 정보를 등록하면 맞춤형 상품을 추천받을 수 있다. 특약에 따른 보험료도 실시간으로 산출된다. 가입 절차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입력 오류가 발생하면 시스템에 자동으로 표시돼 설계사들의 실수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다.
김상익 흥국생명 IT개발팀장은 "이번 시스템이 구축되면 고객의 요구에 맞춘 가입 설계와 보험료 비교로 고객들의 합리적인 보험 가입을 도울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디지털 혁신으로 고객에게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