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연합자산관리㈜,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여성노숙인 자립역량 강화사업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연합자산관리㈜,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여성노숙인 자립역량 강화사업 지원
연합자산관리㈜(대표이사 이상돈)는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김재록, 이하 '서울 사랑의열매')를 통해 열린여성센터(원장 서정화)에 여성노숙인 자립사업 지원을 위한 기부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지원 사업은 상대적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여성노숙인들의 트라우마 극복과 자존감을 제고하여 지역사회에서 자립을 통해 안정적인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주관기관인 서울 사랑의열매와 열린여성센터에서 심리치유 및 건강증진 활동, 주거 독립 및 자립생활 지원, 봉사활동 참여를 통한 지역 주민과의 교류의 장 마련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체화할 예정이다.

연합자산관리㈜는 지난 12월 국가유공자 대상 김장김치 지원사업에 기부금을 전달하며, 사랑의 열매 '나눔명문기업'에 가입했다. 이는 금융기업의 사회적 책임 완수 및 사회 환원의 일환이다. 이를 계기로 서울 사랑의열매와 파트너십을 통해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추진함으로써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연합자산관리㈜ 이상돈 대표이사는 "공공지원이 미치지 않는 곳에 민간지원을 통해 여성 노숙인들이 트라우마를 이겨내고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는 것에 의의를 두고 있다"며 "여성 노숙인 분야는 사회적 관심이 절실한 분야인 만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면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래연기자 fodus020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