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이노션, `소비자가 뽑은 광고상` 10관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이노션은 '2024 소비자가 뽑은 좋은 광고상'에서 대상을 포함한 총 10개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노션은 대상 1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1개, 한국광고주협회상 1개, 좋은 광고상 7개를 거머쥐며 국내 광고회사 중 최다 수상을 기록했다.

대상을 수상한 작품은 기아 'Change the Colors' 캠페인이다. 해당 영상은 아이들이 그린 다양한 자동차 그림 중 까만 크레파스로 표현한 '배기가스'에 주목했다. 이를 저소득층 노후 경유차량 배기가스 정비 지원활동 등 기아 브랜드가 배기가스 저감을 위해 펼치는 다양한 노력들과 연계했다.

한화그룹 '최적의 에너지 솔루션' 캠페인은 TV 부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이는 일조량이 적거나 바람이 불지 않는 등의 자연환경으로 인해 에너지 불균형을 겪는 전 세계 곳곳의 모습을 자연 다큐멘터리의 한 장면처럼 연출했다. 이어 한화그룹의 실제 글로벌 에너지 사업 현장을 보여줘 최적의 에너지 솔루션을 향한 한화의 자신감과 철학을 표현해냈다고 이노션은 설명했다.

현대차 '멈추지 않는 자동차' 캠페인은 디지털 부문 한국광고주협회상을 수상했다. 이는 국내뿐 아니라 오스트리아, 캘리포니아, 스위스 등 세계 곳곳에서 실제 활약 중인 현대 수소전기 트럭·버스를 집중 조명했다.이밖에 이노션이 현대차와 함께한 캠페인인 '이름을 모르는 자동차'와 '날개를 달다, 투싼', KCC건설 스위첸의 '문명의 충돌 2: 신문명의 출현', 보건복지부·한국건강증진개발원의 '노담 사피엔스'가 TV 부문 '좋은 광고상'을 각각 차지했다. 또 한화그룹 '그린에너지를 더 그린하게', 생활공작소 '지구를 위한 COOL한 세탁', 카카오뱅크 '모두를 위한 개인금고의 시작' 캠페인이 디지털 부문의 '좋은 광고상'을 받았다.

시상식은 다음달 7일 서울 잠실 한국광고문화회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장우진기자 jwj17@

이노션, `소비자가 뽑은 광고상` 10관왕
'2024 소비자가 뽑은 좋은 광고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기아 'Change the Colors' 캠패인 이미지. 이노션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