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X하우시스 `KBIS` 참가… 북미 인조대리석 시장 공략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X하우시스가 북미 최대 규모 주방·욕실 전시회 'KBIS 2024'에 참가해 글로벌 최대 인조대리석 시장 공략에 나섰다.

LX하우시스는 오는 29일(현지시간)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KBIS 2024'에서 북미시장 전용 엔지니어드 스톤과 아크릴계 인조대리석 신제품을 선보이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인조대리석은 천연대리석보다 가격이 저렴하고 내구성·내오염성이 더 우수해 고급 마감재로 북미와 유럽 등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해당 매출의 70% 이상이 해외에서 발생한다.

회사는 '자연으로부터 얻은 영감'을 컨셉으로 전시부스를 마련하고 엔지니어드 스톤 '비아테라' 14종, 아크릴계 인조대리석 '하이막스' 3종 등 신제품을 포함한 총 50여종의 인조대리석 제품을 선보였다.


이 가운데 북미 지역 주방과 욕실 고급화 추세에 맞춰 출시한 엔지니어드 스톤 신제품 '비아테라-칼라카타 수프리마'와 '비아테라-쿼차이트 타지 크레마'는 실제 천연대리석 패턴에 나뭇가지 무늬를 정교하게 구현한 디자인으로 관람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회사는 북미지역에서 2011년 미국 조지아주에 생산공장을 설립한 이후 캐나다 판매법인 설립(2017년), 엔지니어드 스톤 3호 생산라인 증설(2020년), 뉴욕 쇼룸 오픈(2023년) 등 철저한 현지화 전략을 펼치며 인조대리석 사업 경쟁력을 지속 강화해오고 있다. 이를 통해 아크릴계 인조대리석 시장에서 20%대 점유율로 세계 2위를 기록하는 등 글로벌 시장 입지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박한나기자

LX하우시스 `KBIS` 참가… 북미 인조대리석 시장 공략
'KBIS 2024' LX하우시스 전시관에서 관람객들이 다양한 인조대리석 제품들을 살펴보고 있다. LX하우시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