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엠로, 기재부 `경제공급망 안정화 정책 포럼` 참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엠로, 기재부 `경제공급망 안정화 정책 포럼` 참가
엠로는 '대한민국 경제공급망 안정화 정책 포럼'에 참여해 기업 공급망 관리의 디지털 전환 선도사례를 공유했다고 28일 밝혔다.

기획재정부 주최로 전날 서울지방조달청에서 열린 '대한민국 경제공급망 안정화 정책 포럼'은 글로벌 공급망 재편 등에 따른 국내 경제공급망을 안정시키기 위해 정부와 기업이 어떤 역할을 해야 하는지 논의하고자 마련된 행사다. 다양한 정부부처·공공기관, 경제단체, 기업 관계자가 참석했다.

엠로는 기재부 초청으로 이번 포럼에서 '공급망 안정화를 위한 디지털 전환사례'를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다. 천길웅 엠로 영업본부 상무는 오늘날 시장 불확실성 증가로 인한 생산 차질 및 배송 지연, 재고 부족에 따른 판매 기회 상실, 과잉 재고로 인한 관리 비용 증가 등 다양한 공급망 리스크가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천 상무는 공급망 관리 디지털 전환을 통해 △정확한 수요예측 △판매 및 구매 가격 최적화 △공급망 가시성 확보 △데이터 기반 의사결정 △공급망 운영 자동화 등을 실현함으로써 기업들이 글로벌 공급망 리스크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최적 견적 분석·추천, 신규모델 부품 원가 추천, 시황성 자재 가격 변동 추이 예측 등을 돕는 엠로의 AI(인공지능)기반 SW(소프트웨어) 솔루션을 제조·에너지 등 다양한 산업군에 적용한 사례도 소개했다.
엠로 관계자는 "점점 더 복잡해지는 공급망관리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이제 디지털 전환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AI, 빅데이터와 같은 디지털 기술을 통해 기업들의 공급망관리 혁신을 선도하며 공급망 안정화를 적극적으로 지원해나가겠다"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