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한독, 제53회 약연상 시상식 개최…약사 5명 수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독은 28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서울에서 '제53회 약연상' 시상식을 열고 임준석(서울지부), 류장춘(부산지부), 오진환(대전지부), 이무원(충남지부), 최일혁(경기지부) 등 약사 5명에 대해 약연상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약연상은 한독과 대한약사회가 1970년 공동으로 제정한 상으로, 평소 약사윤리강령을 성실히 이행하고 국민보건 향상과 지역사회 발전에 헌신해 온 약사회원에게 매년 수여되고 있다.

이번 수상자 중 임 약사는 40여 년 간 지역 주민의 건강증진과 보건향상을 위해 노력한 점 등을 인정받았다. 마약퇴치 및 가정 내 폐의약품 수거사업을 비롯해 다양한 사회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기도 했다.

류 약사는 의약품안전사용 전문 건강교육 강사로 오랜 기간 봉사하며 지역주민 건강증진과 보건향상에 기여했다. 최 약사는 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한 의약품 지원 사업과 구호활동 및 장학사업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에 도움을 줬다. 오 약사는 감염병 예방, 의약품상담, 무료투약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약업 발전과 지역사회 보건 증진을 위해 노력했다. 이 약사는 청소년안심약국사업과 울산지역 심야응급약국 설치를 위한 성금 조성 등 국민 건강을 위해 애쓴 점을 인정받았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한독, 제53회 약연상 시상식 개최…약사 5명 수상
한독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